관리 메뉴

이쁜왕자 만쉐~~

게임에서의 불친절함이란? 본문

게임판

게임에서의 불친절함이란?

이쁜왕자 2013.02.19 20:29
얼마전에 어떤 게임의 베타 테스팅을 수행한 적이 있다. 조금 마이너한 (특히 우리나라에서는 더욱더) 장르의 게임이지만, 그 장르를 한정하여 본다면 나름 괜찮다고 본다.

문제는 이 게임이 미친듯이 '불친절한다'는 점이다. 불친절함이라는 표현만으로는 쉽게 와 닿지 않는데, '게임을 하는데 쉽고, 직관적이지 않다.' 라는 의미이다. 그 불친절함이라는 것은 이런 것이다. 

게임을 하다 보니 '아이템 강화석'이라는 것이 튀어 나왔고, '무기/방어구 아이템의 성능 강화를 위해 사용된다'고 적혀 있다. 이름 그대로 아이템 강화에 사용되는 재료라는 것을 추측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 문제는 어떻게 아이템 강화를 하는지 알려 주지 않는다는 것이다. 아이템 강화석을 더블 클릭 해보기도 하고, 아이템에 드래그&드랍 해보기도 하고, 무기/방어구 아이템에 강화 메뉴가 있는지도 살펴 보고, 마을을 뒤져서 아이템 강화 NPC 가 있는지도 찾아 보았지만 모두다 실패 했다. 결국 어떻게 강화 하는지 모른채 계속 게임을 진행해야 했다.

게임을 진행 하다 보니깐, 이벤트가 진행되면서 '아이템 강화 NPC' 라는 것이 튀어 나왔다. 그러면서, 자기를 도와주면 아이템 강화를 할 수 있게 해준다고 하며, 퀘스트 수행하도록 요구하였다. 그리고, 원하는 대로 퀘스트를 모두 수행하였다. 그리고 강화 NPC 를 찾아 마을로 갔는데, 마을을 삿삿이 뒤져 보았지만, 도대체 저 NPC 가 어디 쳐박혀 있는지 발견할 수가 없었다. 어이 없게도 저 NPC 는 자신의 개인 비행선 내에서 노닥거리고 있었다.
(내가 자세히 대사를 읽어 보지 않아서, 비행선 내에 위치한다는 내용을 놓쳤을 수도 있다.)
 
우여 곡절 끝에 '아이템 강화 NPC'를 찾아서 아이템 강화를 시도하였는데, 이번에는 "아이템 강화석이 모자랍니다." 라는 표현이 떡하니 튀어 나왔다. (주: 이는 불편함을 강조하기 위해서 사실과 살짝 다른 표현이며, 정확히는 3번째 강화할때 튀어 나온 표현이다.) 내가 몇개의 강화석을 가지고 있는지를 알려 주지도 않으며, (주: 인벤토리 창으로 가서 확인은 가능하다.), 강화를 위해서 몇개의 강화석이 소모되는지도 알려 주지 않는다. (주: 통밥으로 알수는 있었다.)


이 게임의 강화 시스템은 충분히 잘 만들어져 있다. 아이템 등급에 따른 강화 횟수 제한, 계속 강화 할 경우 난이도 상승, 강화 횟수에 따른 밸런싱 고려 등등, 일반 게임에서 생각하는 강화의 기능이 모두 구현되어 있다. 단지, 거까지 도착하는데 불친절하다는게 문제이다.

이렇게 불친절할 경우, 이 게임을 처음 접하는 게이머들은 죄다 떨어져 나갈 수 밖에 없다. 아무리 게임이 재미있고 잘 만들어져 있다고 해도, 불친절함 속에서 그런 재미를 찾는 게이머는 별로 없다.

게임을 하다가 보면, 아이템 강화석이 NPC 보다 먼저 나올 수는 있다. 하지만, 이 경우 '추후 스토리가 진행되어 강화 NPC가 등장하면, 아이템 강화를 할 수 있다' 고 알려 주어야 한다.

아이템 강화 NPC 가 등장하였다면, 그 NPC 가 어디에 쳐 박혀 있는지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알려 주어야 한다.
 

강화를 시도할때 강화석이 모자라다면, "당신은 6개의 강화석을 소지하고 있는데, 강화를 위해서는 10개가 필요합니다. 강화석을 더 모아오세요." 라고 그 수를 정확히 알려 주어야 한다.


리포트 작성 당시에는 이를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지 까지는 작성하지 않았다. 어짜피 그들도 게임을 만드는 사람이고, 내가 의미하는 불친절함이 무슨 뜻인지 이해할 수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혹시나 나에게 이를 해결하라고 한다면, 나는 아마도 WOW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의 시스템을 적극 차용하는 방식을 선택할 것 같다. 이런 스토리 전개에 퀘스트를 적극 활용하여 구성해 본다면 대략 다음과 같이 구성해 볼 수 있다.

* 플레이어가 '아이템 강화석' 획득

-> 마을의 어느 NPC 에게서 퀘스트 발생

"이것은 아이템을 강화하는데 사용하는 '아이템 강화석'이라는 것이네, 이 마을에는 이것을 다룰 수 있는 사람이 없지만, 옆 마을에 가면 개똥이라는 사람이 이를 다룰수 있으니, 그를 만나러 가 보게나."


* 플레이어가 옆 마을에 도착

-> 개똥이의 가족으로부터 퀘스트 발생

"개똥이가 숲에 들어 가서 돌아 오지 않아요. 개똥이를 찾아 주세요. "


* 플레이어가 숲에서 개똥이를 만남

-> 개똥이로부터 퀘스트 발생

"나는 희귀 재료를 찾으려 하는데, 저 늑대 3마리가 방해중이니 처치해주세요, 그럼 나도 강화를 도와 주겠습니다."


* 플레이어가 늑대를 처치

-> 개똥이로 부터 퀘스트 발생

"나는 사실 가출 하였습니다. 마을로 돌아 가고 싶진 않아요. 대신 당신의 비행선에서 신세를 지고 싶습니다."


* 플레이어가 자신의 비행선에서 개똥이를 만남

-> 개똥이로부터 퀘스트 발생

"아이템 강화를 위해서는 아이템 강화석이 10개가 필요합니다. 강화석을 더 모아주세요."


* 플레이어가 아이템 강화석을 10개 모아옴.

-> 개똥이 로 부터 퀘스트 발생

"이리저리 요리조리 이렇게 저렇게 해서 아이템 강화를 할 수 있습니다. 이제 부터는 강화를 하고 싶으면 언제든지 저를 찾아 오시면 됩니다." 


내가 만드는 프로그램은 사용자 편의성 따위 단 1g 도 고려 하지 않는다. 그래도 용납이 되는 프로그램이기에 그렇다. 하지만, 게임은 절대 그렇지 않다.

- 엔델 -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